‘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드라마 보며 든 궁금증들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KBS 2TV에서 4월 20일부터 방영하기 시작한 수목 드라마의 제목이다. 처음 이 제목을 보고 뭐지 싶었다. 분명 남녀 사이에 가까워지는 시간 이야기인 것 같은데 속력이라고 해야 하지 않나? 시속이야, 초속이야? 이런 생각을 하다 말았는데, 깐깐한 물리학자들이 그냥 넘어가지 않았다.’알쓸신잡…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