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뷔-제니 투 샷’ 보도에 “범죄자가 푸는 사진” “소속사 뭐하나”

그룹 방탄소년단 뷔(본명 김태형)와 블랙핑크 제니(본명 김제니)의 사진이 또 유출됐습니다. 언론은 이번에도 두 사람의 사진을 두고 보도를 이어갔습니다. 지난 23일 뷔와 제니는 열애설에 휩싸였습니다. 온라인상에 두 사람이 함께 있는 대기실 사진이 게재됐기 때문입니다. 해당 사진을 올린 A씨는 이날 올린 것을 시작…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