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지인 취재하던 기자들, 재판 넘겨져… “명백한 언론탄압”

윤석열 대통령의 지인인 황하영 전 동부산업 회장을 취재하던 기자들이 공동주거침입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논란이 되고 있다. 서울남부지검은 지난 14일 UPI뉴스 소속 취재 기자 2명에 대해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위반(공동주거침입)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기자 2명은 지난해 10월 말 강원도 동해시에 있는 황하영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