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시민의 미디어 시대’를 열자

민주화 이후 지난 40년은 시민을 ‘위한’ 미디어 시대였다. 언론은 시민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역할을 스스로 자임하며 여론 형성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해 왔다. TV와 라디오는 이에 더해 시민들의 문화생활을 위한 각종 방송 프로그램을 제작하고 공급해 왔다.법과 제도 역시 시청자와 독자 및 이용자 권리 진흥을 위한 규제…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