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부산 공연장 변경 사건’이 보여준 어떤 가능성

레거시 미디어는 소셜 미디어를 그저 회사의 조회수를 높여주는 수단으로 보는 경우가 많다. 반대로 소셜 미디어는 언론의 기사를 입맛대로 선별한 뒤 공유한다. 이렇게 이용하면서도 자신의 목적과 이익에 침해가 된다면 서로 대립한다. 서로에게 ‘기레기’와 ‘가짜뉴스의 온상’이라는 멸칭을 붙인다. 두 미디어가 치고 받…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