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수 올리려 우영우를… 장애 흉내 내는 유튜버들 ‘말썽’

드라마 가 인기몰이를 하면서 유튜브 등 SNS 미디어에서는 ‘자폐 장애’를 다루는 콘텐츠들도 늘고 있다.자폐장애에 대한 이해를 돕는 콘텐츠들이 높은 호응을 받는 반면, 장애에 대한 이해 없이 단순히 ‘흉내 내기’에 불과한 콘텐츠들도 대거 등장해 논란이 되고 있다. ‘장애인 따라 하기’ … 기사 더보기

사고를 스포츠 중계하듯… 불량 기사, 독자가 먼저 알아본다

다른 언론사가 보도한 뉴스를 소재로 하거나 커뮤니티에 올라온 게시글을 보고 기사를 쓰는 일부 언론의 기사는 으레 선정적인 제목이나 자극적인 표현을 포함하는 경우가 많다. 직접 취재한 사건이 아니기도 해서 특정 단어나 표현을 기존 것과 다르게 바꿔 쓰는 경우가 허다한데, 이런 ‘불량 기사’는 보도 윤리나 인권 보… 기사 더보기

또다시 사퇴 압박 받는 정연주… 보수정부와의 악연

시곗바늘은 14년 전으로 되돌아갔다. 보수 정부와 반복된 안연을 맺는 정연주 방송통신심의위원장 얘기다. 2008년 KBS 사장 시절에는 이명박 정부에 의해 강제 해임됐고, 2022년 윤석열 정부로부터도 위원장직을 내려놓으라는 압박을 받고 있다.[2008년 이명박 정부] “정연주 KBS 사장 사퇴하라” “내부 직원들로부터도 무능… 기사 더보기

미 전문매체 기고 ‘블로그 글’로 깎아내린 <조선>의 왜곡

최승환 일리노이주립대 정치학과 교수가 지난 7월 24일 미국의 외교안보 전문매체인 (The National Interest)에 기고한 “바이든은 한국의 인기 없는 대통령을 자신으로부터 구할 수 있을까”라는 제목의 칼럼에 대한 보수언론의 공격이 이어지고 있다.미국 시민권자인 최 교수는 이 칼럼에서 윤석열… 기사 더보기

윤석열-권성동 “내부총질” 문자파동 감싼 종편 출연자들

7월 26일 국민의힘 권성동 당대표 직무대행 겸 원내대표와 윤석열 대통령 간 텔레그램 메시지가 포착됐습니다. 윤 대통령이 “우리당도 잘하네요 계속 이렇게해야”, “내부 총질이나 하던 당대표가 바뀌니 달라졌습니다”라고 하자, 권 원내대표는 “대통령님의 뜻을 잘 받들어 당정이 하나되는 모습을 보이겠습니다”라고 답했… 기사 더보기

고우림 부친 정치성향까지 문제? ‘김연아 결혼’ 보도의 이면

“이날은 저녁 늦게까지 하루종일 비가 쏟아졌다. 우산에 가려져 분간이 쉽지 않았지만 두 사람의 차량, 그리고 김연아가 들고 있는 독특한 문양이 그려진 폰 케이스만으로 금방 확인이 가능했다. 김연아는 자신의 SNS에 주황색 바탕 지그재그 형태의 문양이 담긴 휴대폰을 올린 바 있다.” –

‘대우조선해양 8000억 피해’ 주장, 언론은 왜 ‘받아쓰기’만 할까

51일간 지속된 대우조선해양 하청노동자 파업이 끝났습니다. 7월 22일 대우조선해양 사내협력사협의회와 하청노조는 △임금 4.5% 인상과 상여금 지급 △폐업한 하청업체 노동자 고용승계 노력 등에 원칙적으로 합의했습니다. 다만 핵심 쟁점인 손해배상 소송은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대우조선해양이 하청업체 노조 지도부를… 기사 더보기

20년 전 노무현이 옳았다, 기자들에만 공개가능한 정보는 없다

나는 노무현 전 대통령이 옳았다고 생각한다. 노 전 대통령은 임기 말에 기자실 폐쇄를 추진했다가 엄청난 역풍에 부딪혔다. “기자들이 기자실에 죽치고 앉아 담합하며 기사 흐름을 주도하고 있다”라는 국무회의 발언이 불을 질렀다. 기자실 ‘대못’이란 말도 그때 나왔다. 진보 보수를 막론하고 언론이 들고 일어났고, 노 … 기사 더보기

올 여름 가기 전, 부산 사람이라면 한 번은 봐야 할 기사

2022년 2분기 우리 사회에는 다양한 현안들이 있었습니다. 2년 1개월만에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가 모두 해제됨에 따라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커졌고, 20대 대선 3개월 만에 지방선거를 치르기도 했습니다. 또 장애인 이동권 투쟁, 화물 노동자·대우조선하청지회 노동자 파업과 같이 권리를 찾기 위한 목소리도 이어졌… 기사 더보기

‘탄핵’부터 ‘검사 윤석열’까지… 보수언론도 걱정하는 지지율

“(윤 대통령) 지지율이 30%대가 되면 야당이 말을 안 듣기 시작하고 20%대가 되면 관료가 말을 안 듣고 10%대가 되면 측근들이 떨어져 나간다. 한자릿 수까지 되면 그땐 탄핵 얘기가 나올 것(이다).” – 지난 17일 TV조선이 보도한 여권 관계자 발언최근 윤석열 대통령 지지율이 각종 여론조사에서 30% 초반까지 내려앉았다…. 기사 더보기